충남도 "신종코로나 경기침체 막아라"…경제대응 전담팀 운영

충남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확산에 따른 대책을 마련하고 경제 안정화를 위해 '지역경제 상황대응 전담팀'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도 경제통상실장을 팀장으로 산업, 고용, 관광, 소상공·기업지원, 투자유치 등 9개 대책반으로 구성했다.

전담팀은 앞으로 신종코로나와 관련한 정부와 업계 동향을 파악하고 대중국 수출기업의 어려운 점을 해결하는 데 집중한다.

또 경영난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한 긴급 경영안정 자금을 지원하는 등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시책을 마련할 방침이다.

도내 경제 관련 기관과 협력 체계를 유지하고 마스크, 손 세정제 등의 불공정 거래행위 단속도 강화한다.

충남도 "신종코로나 경기침체 막아라"…경제대응 전담팀 운영

김석필 도 경제통상실장은 "중국 수출입 의존도가 높은 기업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지역 경제가 위축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