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7일 밤, 외국인 3명 소행
현금 2400여만 원 인출 후 도주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외국인들이 강원랜드에서 슬롯머신 현금상자를 들고 도주한 사건이 일어났다.

8일 강원랜드와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7일 오후 6시 55분께 강원 정선군 강원랜드 카지노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외국인 3명이 슬롯머신을 뜯어낸 뒤 빌 스테커(현금상자)를 들고 달아났다. 피해 금액은 티켓과 현금을 합쳐 2400여만원으로 파악됐다.

강원랜드 측은 늦게서야 슬롯머신에서 이상이 발생하면 들어오는 불을 확인한 뒤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CC(폐쇄회로)TV와 목격자 진술 등을 통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