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의 한 단독주택에서 불이 나 2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제주 단독주택서 전기배선 단락 추정 화재…2명 사상

8일 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지난 7일 오후 6시 22분께 제주시 용담2동에 있는 한 2층짜리 단독주택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집 안에 있던 김모(23·여)씨가 숨지고, 아버지 김씨(56)가 중태에 빠졌다.

또 1층 내부(66.2㎡)가 전소됐고, 가재도구가 모두 불에 타 소방서 추산 1천742만원의 재산 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주택 1층 작은 방에서 전기배선 단락으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며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