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 3개 구청 및 39개 행정복지센터에서 서비스

경기 고양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의 확산 방지를 위해 시민 개인이 자체적 방역을 할 수 있도록 휴대용 방역 소독기(분무형) 대여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신종코로나 방역이 중요'…고양시, 휴대용 소독기 대여

대여 서비스는 일산동구청과 일산서구청, 덕양구청, 고양시 39개 행정복지센터에서 이용할 수 있다.

방역 소독기는 일산동구청 지역에 72대, 일산서구청 지역에 66대, 덕양구청 지역에 19대가 각각 배치됐다.

대여 방법은 선착순 방문 신청으로 이뤄지고, 대여 후 자체 소독을 한 뒤 이틀 이내에 반납하면 된다.

이와 함께 덕양구는 5일부터 화정역 광장에 '방역도움센터'를 설치해 운영 중이다.

방역 도움센터는 평일이나 주말 관계없이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손 소독제와 마스크를 제공하고 있다.

또 주변 상가나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행신역과 버스 터미널 등 지역 내 필요한 곳에서 방역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재준 시장은 "개인과 소규모 사업장 등 시민들이 개별적으로 사기 힘든 방역 약품과 분무 소독기를 대여해 신종코로나 확산을 막고, 바이러스에 대한 시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대여 서비스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