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오후 7시 46분경 강원 동해시 어달동의 한 펜션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 사고가 발생해 9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사고로 인한 중상자 7명 중 4명은 심정지로 추정되며, 나머지 중상자도 전신 화상 정도가 심해 사상자가 늘어날 가능성이 제기됐다.

나머지 2명은 경상으로 파악되고 있다.

가스 폭발로 발생한 화재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진압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