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진형 한경 기자 '이달의 기자상' 수상

조진형 한국경제신문 증권부 기자(왼쪽)가 21일 서울 세종대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국기자협회(회장 김동훈·오른쪽) ‘제352회 이달의 기자상’ 시상식에서 경제보도부문상을 받았다. 라임자산운용의 펀드 환매 중단 사태를 한발 앞서 집중 취재 보도해 온 조 기자는 2019년 12월 30일자 ‘라임펀드, 美 폰지사기에 돈 다 날렸다’(한경 A1, 3면) 기사로 이달의 기자상을 받았다. 미국 헤지펀드의 다단계 금융사기 수법에 라임의 무역금융펀드가 연루됐고, 라임은 이 사실을 알고도 투자자에게 숨겨 대규모 손실이 불가피하다는 내용을 처음 파헤친 보도였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