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진천군은 덕산읍에 진천복합산업단지를 조성하기로 하고 충북개발공사와 기본협약을 했다고 21일 밝혔다.

진천군 덕산읍에 2026년까지 복합산업단지 조성

충북개발공사는 2026년까지 약 3천억원을 들여 반도체 융복합 산업타운 등 산업시설용지와 주거용지가 포함된 복합단지로 조성할 예정이다.

개발 규모 등은 지방공기업평가원의 타당성 평가 이후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군은 진천복합산업단지의 효율적 조성을 위한 인허가와 기반시설 지원 등에 나서기로 했다.

충북개발공사는 지역건설업체 참여와 지역생산 자재·장비 구매 등을 위해 힘쓰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5년 연속 투자유치 1조원 달성을 위한 첫걸음을 내디뎠다"며 "충북의 전략 산업인 시스템 반도체 산업 육성에 기여할 사업"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