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해경청 설 연휴 안전관리 특별대응…비상대응반 운영

남해해경청은 귀성 행렬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이달 23일부터 27일까지 닷새간을 설 연휴 안전관리 특별대응 기간으로 정하고 비상대응반을 운영한다.

여객선과 유·도선이 다니는 항로 곳곳에 경비함정을 배치해 해양사고를 예방할 계획이다.

남해해경청 설 연휴 안전관리 특별대응…비상대응반 운영

김홍희 남해해경청장은 21일 경남 고성 용암포와 경남 통영 사량도를 잇는 용암카페리터미널을 찾아 안전관리 실태를 확인하고, 선장과 사업자에게 안전운항을 당부했다.

김 청장은 "설 연휴 도서 지역을 방문하는 귀성객과 나들이객이 편안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며 "승객도 기본적인 안전수칙을 꼭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