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신대, 등록금 동결…입학금 20% 인하

동신대학교는 21일 등록금심의위원회를 열어 2020학년도 등록금을 동결하기로 했다.

동신대 등록금 동결은 2009년부터 올해까지 12년째다.

동신대는 또한 신입생 입학금을 2018년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20% 인하하기로 했다.

동신대는 다음에는 신입생 입학금을 인하한 뒤 폐지할 방침이다.

동신대는 재학생들이 면학에 전념하도록 파격적인 장학 혜택도 지원한다.

신입생들의 경우 일반학과 수능 4개 영역 평균 6.00등급까지 '면학 장학금'과 '최초합격자 Plus 장학금'(학습보조비)을 지급한다.

4개 영역 평균 등급이 3.75 이내면 8학기 등록금 전액이 면제되고 학습보조비는 재학 중 학기당 50만원을 총 4회 받는다.

토익 점수·자격증 취득·사회봉사·헌혈 등의 스펙을 쌓으면 최대 150만원까지 마일리지 장학금을, 'DS STAR'와 '대정드림‧스마일' 등 취업사관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학기당 최대 200만원의 성적 유지 장학금과 연간 100만원의 자기계발비‧학습비를 중복해 받을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