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염사고 예방"…군산시, 쓰다 남은 농촌 폐농약 수거

전북 군산시는 올해부터 농가에서 쓰다 남은 폐농약을 수거해 처리한다고 21일 밝혔다.

방치되는 농약 때문에 토양과 수질이 오염되고 각종 안전사고가 벌어지는 것을 막기 위해서다.

농가에서 쓰다 남은 모든 농약이 대상이다.

병을 밀봉해 가까운 읍·면 사무소나 동 주민센터에 가져다주면 된다.

수거된 농약은 폐기물 지정 처리업체에 맡겨 안전하게 처리한다.

채왕균 군산시 자원순환과장은 "폐농약은 농민들이 자체적으로 처리하기가 어려워 방치되는 일이 잦았다"며 "폐농약으로 인한 각종 사고를 줄이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