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신천·금호강변 CCTV 보강 설치…안전사각지대 없앤다

대구시가 시민 휴식처이자 여가 공간인 신천과 금호강 주변에 안전 인프라를 강화한다.

대구시는 국비 11억4천만원을 들여 신천과 금호강변 주요 진출입로와 체육시설 등 61곳에 폐쇄회로(CC)TV 94대를 새로 설치한다고 21일 밝혔다.

또 주민이 직접 CCTV 설치를 제안한 방범 취약지역 18곳에 23대의 방범용 CCTV를 설치한다.

시는 2010년 이전 설치돼 성능이 떨어진 생활안전용 CCTV 카메라 140대도 교체한다.

신천과 금호강 주변은 파크골프장, 축구장 등 체육시설 신규 조성으로 이용 시민이 급증하면서 안전시설 강화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최삼룡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안전 인프라 확대 설치로 시민 안전사각지대를 해소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