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 단독주택에 불…거동 불편 80대 노인 사망(종합)

16일 오전 10시 47분께 충남 보령시 주산면 한 단독주택에서 불이 나 A(84)씨가 숨졌다.

불은 주택 내부 99㎡와 집기류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3천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1시간 20여분 만에 꺼졌다.

A씨는 부인이 치료차 서울의 병원에 간 사이 변을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평소 거동이 불편해 지팡이를 짚고 생활해야 했던 A씨는 주방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 집 주방 쪽에서 불길과 연기가 보인다"는 신고자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