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양양지역 농특산물을 판매하는 매장이 양양읍 중심지에 개설돼 오픈한다.

양양 농특산물 전시 판매장 '코코양양' 오픈

16일 양양군에 따르면 남문리 웰컴센터 2층 230여㎡에 마련된 농특산물 전시 판매장인 '코코(coco)양양'을 오는 17일 오픈할 예정이다.

코코양양에서는 꿀과 들기름, 쌀 등 지역 농민이 생산한 농산물을 비롯해 농공단지 입주업체와 지역 내 중소기업이 생산한 각종 농산가공제품이 전시 판매된다.

아울러 지역에서 생산된 쌀을 재료로 한 쌀빵과 주먹밥 등을 맛볼 수 있는 공간도 조성해 방문객이 간단한 식사도 할 수 있도록 했다.

지역 내 유치원생과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주먹밥 만들기 체험프로그램도 운영된다.

개업일인 17일에는 쌀전업농 양양군연합회가 양양지역에서 생산되는 '맛드림 쌀'을 홍보하고자 마련한 행사도 열린다.

코코양양은 '함께 또는 다 같이'란 뜻을 가진 영어 co를 한글 양양과 조합해 부르기 좋게 만든 것으로 양양군과 군민이 다 함께 성공하자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양양군 관계자는 "코코양양에 오면 양양지역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농특산물을 직접 눈으로 보고 구매할 수 있다"며 "지역 농특산물 판매와 홍보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