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박민욱 박사, 위조방지 스마트 잉크 개발

전북대는 고분자·나노공학과 박민욱 박사가 화폐나 문서 위조방지에 쓰이는 스마트 잉크 개발에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개발된 스마트 잉크는 유기분자의 분자 구조와 상호작용을 정밀하게 제어해 단일 분자만으로도 투명·발광 성질을 구현한 게 특징으로, 기존의 유기 고분자와 무기 발광체를 복합화한 위조방지 잉크 기술에서 한 단계 더 진보한 것이라고 전북대는 설명했다.

박 박사는 "유기분자의 설계와 상호작용에 관한 이번 연구가 유기 투명발광 물질의 개발을 앞당길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재료과학 분야의 최상위 학술지(Chemistry of Materials) 최신 호에 게재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