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주군 자동차부품업체서 불…1억6천만원 피해(종합)

15일 오후 9시 17분께 울산시 울주군 삼남면의 한 자동차 부품 업체에서 불이 났다.

화재는 인명피해 없이 1시간 10여분 만에 진화됐다고 울산소방본부는 밝혔다.

불은 공장동 지붕과 외벽, 내부 기계 일부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1억6천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불이 공장 내 금형 기기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