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연, 건물용 연료전지 시스템 개발할 연구소기업 설립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고분자 연료전지 기술을 바탕으로 연구소기업을 설립했다고 15일 밝혔다.

연구소기업은 정부출연 연구기관이나 대학 등이 보유 기술 사업화를 위해 자본금을 출자해 설립하는 기업이다.

에너지연이 동아화성과 함께 설립한 연구소기업 '동아퓨얼셀'은 연구원이 보유한 고온 고분자 연료전지 기술을 기반으로 건물용 연료전지 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다.

에너지연, 건물용 연료전지 시스템 개발할 연구소기업 설립

고온 고분자 연료전지 기술은 전기와 온열은 물론 냉열까지 생산하는 삼중 열병합 발전이 가능하다.

전기와 온열만 공급하는 기존 연료전지 시스템보다 경제성과 효율성이 높다.

카본 냉각판 대신 금속 냉각판을 사용해 냉각재 오일로 인한 냉각판 성능 저하 문제를 해결했다.

김민진 에너지연 책임연구원은 "올해 안에 5㎾(킬로와트)급 고온 고분자 연료전지 제품을 출시하는 것이 목표"라며 "연료전지 개발을 통해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실현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