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12월 일자리 증가 폭이 50만명을 넘기면서 지난해 연간 일자리 증가 폭이 2년 만에 30만명대를 회복했다.

통계청이 15일 발표한 2019년 12월 및 연간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는 2천715만4천명으로 1년 전보다 51만6천명 늘어났다.

이는 5년 4개월 만에 최대 증가폭이다.

이에 따라 지난해 연간 취업자는 2천712만3천명으로 1년 전보다 30만1천명 증가해 2017년 이후 30만명대를 다시 회복했다.

작년 실업자는 106만3천명이었다.

실업자 수는 2016년부터 4년 연속 100만명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작년 실업률은 3.8%로 전년과 동일했고, 고용률은 60.9%로 22년 만에 최고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