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공동관 47개社 참여
총 514만달러 수출 계약 성과

라미텍 '알루미늄 방수모터'
美 정부 조달 참여하기로
지난 7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전자쇼 ‘CES 2020’에 세계 최초로 알루미늄 방수모터를 개발해 참가한 경북 구미의 이태영 라미텍 대표와 경상북도 대표단. 사흘 연속 전시관에 찾아온 미 육군 전투력증강사업부 관계자들을 보고 깜짝 놀랐다. 대구·경북 47개 기업이 참가한 대구경북공동관은 글로벌 기업들이 전시관을 차린 센트럴홀에서 약 1㎞ 떨어져 주목받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했기 때문이다. 이 대표는 “모터를 알루미늄 코일로 만들고 폴리아미드로 코팅해 가벼운 데다 중국 업체들이 해결 못한 방수 문제를 완벽하게 해결해 관심이 높았던 것 같다”며 “미국 정부 조달에 참가하기 위해 KOTRA와 절차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김병일 우리소프트 대표(왼쪽 두 번째부터)와 로빈 우즈 캐나다 TUF 대표가 지난 10일 ‘CES 2020’이 열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대구시 제공

김병일 우리소프트 대표(왼쪽 두 번째부터)와 로빈 우즈 캐나다 TUF 대표가 지난 10일 ‘CES 2020’이 열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올해 CES에 공동관을 마련해 참가한 대구·경북 지역 혁신 기업들이 해외 기업과의 합작법인 설립, 혁신상 수상, 514만달러 규모의 수출 계약 등 큰 성과를 거뒀다고 14일 발표했다.

비철금속 표면의 자기장 발생 원리를 적용해 비접촉 자전거용 충전발전기를 개발한 경북 경산의 위드어스(대표 허영회)는 영국 최대 스포츠 유통회사 세컨드챈스에 5000대, 20만달러어치 계약을 추진하고 있다. 이 회사는 CES 2020에서 혁신상도 수상했다.

만성 폐질환자들을 위한 호흡재활운동 앱(응용프로그램)을 개발한 소니스트(대표 김경태)는 금연치료 분야 세계 3위 기업인 프랑스 KWIT와 이달 말 20만달러어치 계약과 유럽 시장 진출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했다.

'호흡재활운동 앱' 소니스트, '카운팅 솔루션' 우경정보기술…CES서 빛난 대구·경북 혁신 기업

대구의 우경정보기술(대표 박윤하)은 브라질 N사와 파트너십을 맺고 안면인식 기술을 활용한 버스 탑승자 카운팅 솔루션 1만5000대 분량을 브라질 대중버스용으로 공급하기로 했다. 컬러테라피 기능을 포함한 지능형 스마트 조명을 출품한 정안헬스케어(대표 전승원)는 미국 스마트홈 판매 업체, 캐나다 유통 업체 등과 공급 계약(114만달러 규모)을 맺었다. 인지재활 소프트웨어를 출시한 대구의 우리소프트(대표 김병일)는 캐나다 TUF와 현지 시장에 적합한 신제품을 공동 개발하기로 하고 자본금 50만달러 규모의 합작법인 설립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 회사도 CES 2020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인공지능 기반 드론 시스템을 출품한 무지개연구소(대표 김용덕)는 네바다주립대 라스베이거스캠퍼스(UNLV)와 인공지능 드론 서비스 개발 협약을 맺었다. 이 회사는 라스베이거스 공연 및 쇼에 인공지능 드론을 공급하기 위한 현지법인 설립 추진도 제안받았다.

대구=오경묵 기자 okm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