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력 넘치는 새해 되기를…한라산 정상서 해맞이

경자년(庚子年) 새해 첫날이 밝았다. 저 멀리 구름 위로 붉게 떠오르는 태양처럼 2020년은 도전과 희망이 가득해 한국 경제가 활력을 되찾길, 그래서 가계도 기업도 국가도 모두 부강해지는 한 해가 되길 기원해본다. 1일 아침 제주 한라산 정상을 찾은 해맞이객들이 새해 첫 해돋이를 보며 소원을 빌고 있다.

독자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