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민 1500여명, 백군기 시장과 '경자년 해맞이 행사' 진행

백군기 용인시장은 1일 석성산 정상에서 진행된 해돋이 행사에 시민 1500여명과 함께 참여해 소원지를 작성했다. 용인시 제공



경기 용인시는 석성산 정상(해발 471.5m)에서 백군기 시장을 비롯 시민 1500여명이 참석해 경자년 새해 해맞이 행사를 진행했다고 1일 발표했다.


이날 시민들은 해돋이를 보며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고 나무 사이를 연결한 줄에 소원지를 걸며 성취를 염원했다.

백 시장도 ‘친환경 생태도시, 경제자족도시 이루게 해주소서’라는 간절한 소망이 적힌 소원지를 정성스레 매달며 새해 힘찬 출발을 다짐했다.

백 시장은 “풍요와 희망의 경자년 새해가 밝았다”며 “주변 환경이 녹록지 않지만 우리시가 맞은 절호의 기회를 살려 수준 높은 용인시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해돋이 후 시민들은 용인시산악연맹이 준비한 떡국을 나누며 덕담을 주고 받았다.

한편 백 시장은 이날 해돋이 행사 후 김량장동 중앙공원 내 현충탑을 참배하며 2020년 첫 업무를 시작했다. 용인=윤상연 기자 syyoon11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