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조 톡톡
전승재 바른 변호사, 개인정보보호 분야 표창

전승재 법무법인 바른 변호사(사진)가 지난 18일 방송통신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주관한 ‘2019 개인정보보호인의 밤’에서 개인정보 보호 분야 한국인터넷진흥원장 유공 표창을 받았다.

전 변호사는 2017년부터 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개인정보 보호 포럼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정보통신 서비스 분야 관련 제도 정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전 변호사는 “최근 각종 해킹사건이 발생하고 개인정보보호법이 전면 개정되는 가운데 의미있는 상을 받게 돼 영광”이라고 말했다.

신연수 기자 s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