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 협력사, 29년째 이웃 사랑 성금 전달

현대중공업그룹 협력회사협의회가 29년째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현대중공업과 현대일렉트릭, 현대건설기계, 현대미포조선 협력회사협의회는 19일 울산 동구청에서 '사랑의 성금 전달식'을 열고,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에 2천300만원을 기부했다.

성금은 지역 저소득 가정 45가구와 19개 봉사단체에 전달될 예정이다.

현대삼호중공업 협력회사협의회도 이달 중 전남 영암군청에 성금 700만원을 기부한다.

현대중공업그룹 협력회사협의회는 1991년부터 올해까지 성금 총 5억7천여만원을 기탁했다.

형편이 어려운 학생을 후원하는 장학 사업도 19년째 이어가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