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새벽 2호선 지선 차량기지서 탈선
신도림~까치산역 2호선 지선 구간
대체운행수단 투입 불편 최소화
2호선 탈선사고. 사진=연합뉴스

2호선 탈선사고. 사진=연합뉴스

서울 지하철 2호선 신정지선(신도림역~까치산역) 운행이 재개됐다.

서울교통공사는 6일 오전 2시10분경 신정차량기지 내 특수차가 제동 불능으로 탈선해 운행이 첫 차부터 중단됐지만 복구를 완료해 운행을 다시 시작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현재 열차 2대가 투입된 상황으로 해당 구간은 평상시 열차 3대가 운행돼 일부 지연은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교통공사는 해당 구간을 이용하는 승객 편의를 위해 대체운행수단으로 버스 1대, 승합차 3대를 투입해 불편을 최소화 할 방침이다.

2호선 신정지선 역은 신도림, 도림천, 양천구청, 신정네거리, 까치산역 등 5개를 오가는 구간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