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서울 세운홀서 시상식…수상작 37점 전시

문화체육관광부가 '문화·예술·체육계 양성평등 콘텐츠 공모전' 수상작으로 37점을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디자인 부문 대상에는 선수들이 흘린 땀과 노력은 차별을 받지 말아야 한다는 의미의 '땀에는 성별이 없다'는 메시지를 픽토그램으로 표현한 권예지 씨 작품이 선정됐다.

영상 부문 대상으로는 우리나라 대중음악계 여성 아이돌들이 추는 춤을 신체 부위를 강조하는 동작을 삭제해 여성을 대상화하지 않은 안무로 재탄생시킨 임로운 씨 작품이 뽑혔다.

양성평등콘텐츠 공모전 대상 '땀에는 성별이 없습니다'

이번 공모전은 영상(일반부·중고등부), 디자인(일반부·중고등부), 문예(일반부·중고등부·초등부) 세 부문으로 나눠 진행했다.

시상식은 오는 9일 오후 5시30분 서울 세운홀에서 열리며, 당일 오전부터 수상작을 전시한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으로 문화·예술·체육 분야에서의 성차별적 요소와 관행을 재조명해 양성평등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관심을 높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양성평등콘텐츠 공모전 대상 '땀에는 성별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