균형발전 지방분권 충북본부 등 강원과 충청, 호남지역의 6개 지방분권 균형발전 연대기구인 '강호축 지역연대'는 4일 "정부는 '강호(강원∼충청∼호남)축'이 국가발전전략으로 힘차게 추진될 수 있도록 범정부 차원의 종합지원대책을 마련하라"고 요구했다.

강호축 지역연대 "범정부 '강호축' 종합지원대책 마련하라"

강호축 지역연대는 이날 논평을 내 "전날 정부가 국무회의를 열고 강호축 발전계획이 반영된 제5차 국토종합계획을 의결한 것을 적극 환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강호축 지역연대는 또 "정부와 정치권은 강호축 종합발전계획이 법·제도적 뒷받침 속에 추진될 수 있도록 상위법인 국가균형발전 특별법에 시책사업으로 명시하고, 관계법인 동·서·남해안 및 내륙권 발전 특별법에도 권역 설정, 세부계획, 예산지원 등의 필요 사항을 포함해 달라"고 건의했다.

그러면서 "강호축에 포함된 지자체, 의회, 주민들은 민주적 참여에 기반한 효율적인 추진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활발한 교류협력과 공론화에 노력해야 한다"며 "강호축이 국가발전전략으로 순조롭게 추진돼 국가 균형 발전과 한반도 통일의 시대를 여는데 기폭제가 되길 간절히 바란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