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노총 "오거돈 시장은 사회서비스원 설립 공약 지켜라"

민주노총 부산본부는 오거돈 부산시장이 당선 직후 약속한 사회서비스원 설립 공약을 제대로 추진하라고 주장했다.

민주노총 부산본부(이하 부산본부)는 3일 오전 부산시청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산시가 2020년도 사회서비스원 관련 예산을 편성하지 않아 공약 이행 의지가 있는 것인지 의심스럽다"고 비판했다.

부산본부는 "부산시는 지난해 말 사회서비스원 설립예산을 편성하지 않아 비판을 받았는데 올해 또 관련 예산을 마련하지 않았다"며 "오 시장이 자신이 한 약속을 제대로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부산본부는 이어 사회서비스원 추진 상황도 기대에 못 미친다고 지적했다.

사회서비스원은 민간이 해왔던 보육·요양 등 사회복지 분야 서비스를 공공 영역이 맡아 운영하는 기관으로,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 중 하나였다.

오 시장 역시 시장선거 당선 후 2020년까지 사회서비스원을 설립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