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경환 "5일 보안사 작성 5·18 문건 목록 2천여건 공개 예정"

대안신당 최경환 의원은 3일 "5·18민주화운동 당시 보안사령부가 작성한 5·18 관련 문건 목록을 5일 공개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최 의원은 이날 광주 동구 옛 전남도청 별관에서 열린 5·18 비공개 사진첩 대국민 설명회에서 "보안사가 1980년부터 2005년까지 만들었던 5·18 관련 문서와 자료 목록 2천321건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시위대 진압 실상과 신군부의 정권 찬탈 이후 왜곡 공작 등을 알 수 있는 문건"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이 문건에는 5·18 당시 군 작전 및 상황일지, 전남도경 상황일지, 공수부대원 진압 수기, 사망자 명단, 5·18 청문회 대응, 5·18 단체 와해 공작, 주요 인물 동정, 재야 정치인 동향 파악 등의 문서 목록이 들어있다.

또 5·18 관련 드라마와 영화 제작할 때 보안사가 사전에 관여하고, 5·18항쟁이 알려지지 않도록 야구 경기 시간을 조정하는 등의 내용도 포함돼 있다.

다만 이 문건에는 자세한 내용이 들어있지 않고 목록이 나열된 것에 불과해 최 의원 측은 문건 자체를 공개해달라고 국가기록원 측에 요청했다.

5·18재단 관계자는 "목록에 불과하더라도 어떤 문건이 존재하는지 알 수 있는 만큼 향후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조사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기대했다.

해당 문건은 오는 5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