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에 나타난 산타 요정들

에버랜드가 오는 6일부터 시작하는 크리스마스 판타지 축제를 앞두고 3일 서울 명동에서 산타 마을요정 등을 미리 선보였다. 레니와 라라 등 에버랜드 대표 캐릭터들이 산타클로스 복장을 하고 공연을 하고 있다.

김범준 기자 bjk0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