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한국이 일본에 원전 오염수와 관련한 정보를 제공하라고 요청했다.

24일 교도통신과 NHK에 따르면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일본 기타큐슈시에서 열린 한중일 환경장관 회의에서 일본 측에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와 관련한 과학적 정보 제공을 요청했다. 일본 정부는 이 오염수에 대해 처리수라고 주장한다.

한국의 이 같은 요청에 일본 측은 오염수와 처리수의 차이를 설명하면서 기존 입장을 반복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중일 환경장관회의는 3국의 환경 문제 연계를 강화하기 위해 20년 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