링크솔루션이 3D 프린팅으로 개발한 마스크팩 모습, 한국산기대 제공

링크솔루션이 3D 프린팅으로 개발한 마스크팩 모습, 한국산기대 제공

한국산업기술대 기술지주회사인 링크솔루션이 아모레퍼시픽과 공동개발한 3차원(3D) 프린팅 마스크팩 제조기술이 ‘CES혁신상’을 수상했다. 내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국제전자제품 박람회 CES 2020에서 3D 프린팅 분야 혁신상을 수상한다.

이번 기술은 히드로겔 3D 프린터 관련 기술을 공동특허로 등록해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동반성장의 사례를 만들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기술 개발 과정에서 발생하는 문제점을 두 회사간의 기술 노하우로 풀었다. 히드로겔은 물을 분산매체(용매)로 하는 겔이다.

링크솔루션이 개발한 소비자 맞춤형 제조 서비스의 핵심 기술은 식품, 자동차, 의료, 의류 등 제조산업에 3D 프린팅 기술을 접목하는데 기여하게 된다는 게 학교 측 설명이다.

최근식 링크솔루션 대표는 “대기업과 상생협력으로 세계 최초 맞춤형 마스크팩 3D 프린터 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말했다. .

링크솔루션은 대학 창업지원사업단의 지원으로 2015년 창업한 학내벤처다. 한국생산기술연구원의 3D 프린팅 제조혁신센터에서 선행 연구된 히드로겔 3D 프린팅 공정 기술을 지원받아 상용화에 성공했다.

지난 7월 신용보증기금, 기업은행, 케이이룸 개인투자조합 1호로부터 총 17억원을 투자받았다.

시흥=강준완 기자 jeff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