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유재석(유산슬) 출연 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올라

'아침마당' 뿐만 아니라 요요미까지 '화제'
'아침마당' 유재석(유산슬) 출연 /사진=KBS1

'아침마당' 유재석(유산슬) 출연 /사진=KBS1

'아침마당'이 유재석 효과를 톡톡히 봤다.

18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은 신인 트로트가수들이 참석한 '도전 꿈의 무대' 코너가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는 '아침마당' 시청자들이 사랑한 신인 트로트가수 연하남쓰, 이용주, 요요미가 출연했다.

특히 박상철은 "트로트계의 이무기"라며 "유산슬"을 소개했다. 유산슬은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트로트에 도전한 유재석의 예명이다.

유재석은 "여러분이 생각하는 유재석은 맞다. 이 시간에 생방송은 처음이다. 스튜디오에 나오게 될 줄은 몰랐다"라면서 "제가 트로트계에 발을 들여놓은 이상 강력한 눈빛과 카리스마로 트로트계 정상에 오를 것"이라고 밝혔다.

유재석은 '합정역 5번 출구'를 열창해 큰 박수를 받았다. 선배 트로트 가수 이호섭은 "그간 개그맨들이 많이 트로트를 도전했다. 하지만 그간의 이미지를 벗지 못했었다. 유산슬은 정통 가요를 가지고 나왔다"며 칭찬했다.

시청자가 선택한 1위는 택배 기사 출신의 트로트 가수 이용주가 차지했다.

유재석은 "갑작스럽게 오게 됐지만 함께 박수쳐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 저 유산슬도 신인의 자세로 많은 분들에게 다가가겠다"고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방송 직후 '아침마당'은 유재석 효과를 봤다. 실시간 검색어에는 유산슬이 1위에 오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함께 출연한 트로트 신예 요요미도 검색어에 올랐고, 연하남쓰, 이용주 등도 시청자의 눈도장을 받았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