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 무상교육에 306억 편성…교육 공공성 강화한다
내년 강원 교육예산 3조786억원…사상 최대 규모

강원도교육청은 3조786억3천900만원 규모의 2020년도 예산안을 11일 강원도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역대 최대 규모의 예산안이다.

이는 올해 당초 예산보다 372억1천900만원(1.2%) 늘어난 규모다.

내년 세입은 중앙정부 이전수입이 556억원 늘었고 지자체 이전 수입이 73억원, 자체 수입이 111억이 줄었다.

주요 세출 사업액은 교직원 인건비가 1조6천103억원으로 가장 많고 학교 시설 개선 3천16억원, 교육공무직 인건비 2천369억원, 공·사립학교 지원비 2천183억원 등이다.

특히 고교 무상교육에 306억원, 무상교복 지원에 79억원을 편성해 교육 공공성을 강화할 방침이다.

이기봉 도교육청 예산과장은 "내년도 고등학교 무상교육 2·3학년 확대 실시로 교육비 부담을 줄이고, 안전한 학교 환경 개선 만들기에 예산 비중을 뒀다"고 말했다.

이번 예산안은 도의회 심의를 거쳐 다음 달 13일 확정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