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달 2∼13일 2020학년도 학생 100명 모집
고1 자유학년제 운영 서울 오디세이학교, 제5캠퍼스 신설

일반고·자율형공립고(자공고) 1학년생을 대상으로 꿈과 진로를 찾는 '자유학년제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서울시교육청 오디세이학교가 서초구 교육연수원에 다섯번째 캠퍼스를 연다고 교육청이 10일 밝혔다.

오디세이학교는 또 11일 사단법인 미래교실네트워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내년부터 '메이커교육'을 실시한다.

메이커교육은 학생들에게 제품을 기획하고 3D프린터 등 디지털도구로 직접 제작하는 기회를 제공해 창의력과 문제해결력을 키우게 돕는 교육을 말한다.

오디세이학교는 따로 신입생을 뽑지 않고 일반고나 자공고에 진학할 예정인 중학교 3학년생 가운데 희망자를 선발한 뒤 이들이 고교에 진학하면 해당 고교로부터 학생을 위탁받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학생들은 오디세이학교를 1년 다닌 뒤 원래 학교로 돌아간다.

오디세이학교는 다음 달 2∼13일 2020학년도 학생을 모집한다.

서류심사와 학생·학부모 면접을 거쳐 100명을 선발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