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일 오후 9시 50분께 청주시 복대동의 5층짜리 아파트 1층에서 불이 나 가재도구와 내부 39㎡를 태워 3천4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낸 뒤 26분 만에 꺼졌다.

청주 아파트서 불…1명 부상·8명 연기 흡입

대피 과정에서 A(37) 씨가 발목을 다쳤고, 8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 치료를 받았다.

소방당국은 또 주민 20명을 대피시켰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김치냉장고 쪽에서 소리가 났다는 아파트 주인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인을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