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방지다" 함께 술 마시던 후배 살해한 40대 체포

건방지게 행동한다는 이유로 함께 술을 먹던 동네 후배를 살해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부천 소사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40)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시 4분께 부천시 소사구 한 아파트에서 B(36)씨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아파트에 이들과 함께 있던 C(40)씨의 신고를 접수하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경찰에서 "B씨가 나이가 어린데 친구인 C씨에게 반말하고 건방지게 행동해 홧김에 흉기로 찔렀다"고 진술했다.

조사 결과 이들은 전날 오전 11시부터 B씨의 자택인 해당 아파트에서 함께 술을 마셨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B씨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며 "A씨를 상대로 1차 조사를 했고 술이 깨는 대로 구체적인 범행동기 등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