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연탄 3만장 등 나눔으로 지역사회에 온정 전해

한국철도시설공단은 입동을 맞아 8일 대전 본사에서 '2019 사랑의 연탄 나눔' 행사를 하며 지역사회에 온정을 전했다.

공단 임직원 100여명은 이날 연탄 3만장과 라면·과자 60상자를 대전연탄은행에 기증하고, 대전 동구 소외계층 30가구에 직접 배달했다.

공단은 대전지역 어려운 이웃에 2006년부터 14년간 모두 43만장의 연탄을 기부하며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 왔다.

철도공단, 연탄 3만장 등 나눔으로 지역사회에 온정 전해

김상균 철도공단 이사장은 "우리의 작은 나눔으로 소외되고 어려운 이웃들이 겨울을 따뜻하고 건강하게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해서 나눔 활동을 해 지역사회와 상생하겠다"고 말했다.

철도공단, 연탄 3만장 등 나눔으로 지역사회에 온정 전해

신원규 연탄은행 대표는 "공단 임직원의 나눔 덕분에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