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오전 8시 36분께 경남 통영시 한산도 서쪽 해상에서 통영 선적 9.77t 낚싯배와 해녀들이 탄 7.31t 선박이 충돌했다.

낚싯배에는 9명이, 선박에는 12명이 탑승했다고 통영해경은 설명했다.

해경은 현장에 구조대와 경비정 등을 보내 현재 탑승자 대부분을 구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고로 해녀 선박에 타고 있던 선장과 해녀 등 2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해경 관계자는 "사고로 해녀 선박이 좌측으로 기울어졌고 낚싯배 상태는 더 확인을 해봐야 한다"며 "구조를 마무리하는 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