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개 사립 시험 위탁, 이 중 16개 '공·사립 동시 지원 제도' 신청
공립 지원자 중 희망자는 2지망 사립 지원 가능
부산교육청 공·사립 중등교사 428명 선발

부산시교육청은 11일 교원 정년퇴직과 명예퇴직 등으로 인한 결원을 보충하기 위해 공·사립 중등교사 428명을 선발한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은 이날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2020학년도 공·사립 중등교사 임용시험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공립은 중등교사 27과목 289명, 특수중등교사 6과목 38명 등 327명이며 사립은 29개 법인 22과목 101명이다.

지난해 교사 선발과 비교하면 공립은 73명, 사립은 25명 각각 늘어났다.

이번 시험에는 지난해보다 11곳이 늘어난 29개 사립학교 법인이 부산시교육청에 임용시험을 위탁했다.

시험을 위탁한 사립학교 법인 가운데 16개 법인은 '공·사립 동시 지원 제도'를 신청했다.

이 제도는 부산시교육청이 사립학교 교사 채용난을 해소하고 지원자 선택권을 넓혀주기 위해 2017학년도 시험부터 도입한 것이다.

이에 따라 부산시교육청 공립학교 교사(1지망) 임용시험에 지원한 사람 중 희망자는 2지망으로 사립학교 법인에도 지원할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