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춘천시가 겨울을 앞두고 15일부터 다음 달까지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벌인다.

춘천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1만5천장 배달 지원

이를 위해 연탄을 사용하는 독거노인이나 노인부부 등 78가구를 선정했다.

가구당 200장씩 총 1만5천600장을 지원할 예정이다.

봉사는 13일간 350여 명의 공무원과 자원봉사자가 참여한다.

지난해에는 11월부터 2월까지 12회에 걸쳐 398명이 연탄 나눔 봉사활동에 참여해 67개 가구, 1만1천500장의 연탄을 전달했다.

춘천시 관계자는 "올해는 앞당겨 찾아온 추위에 대비하고자 지난해보다 한 달 빨리 연탄 봉사를 하기로 했다"며 "올겨울은 따뜻한 나눔의 분위기가 확산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