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10일 우양이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1992년 설립된 우양은 음료 베이스 및 퓌레 등을 주로 생산하는 과실·채소 가공업체로 지난해 매출액은 1천74억원이고 영업이익은 약 67억원이었다.

상장주선인은 미래에셋대우가 맡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