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계열사인 카카오엠은 운영자금 조달을 위해 688억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30일 공시했다.

이에 따라 56만871주의 신주가 발행될 예정이다.

신주 발행가액은 주당 12만2천695원이다.

이번 유상증자에서는 농협은행이 가장 많은 27만5천347주를 배정받는다.

또 영화감독 윤종빈씨가 6만5천202주,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씨가 4만751주, 양근환 어썸이엔티 대표이사가 3만2천601주를 각각 배정받는다.

배우 현빈(김태평)·이민호·박서준(박용규)씨도 유상증자에 참여해 각각 2만4천451주, 1만6천301주, 1만2천225주를 받는다.

몬스타엑스의 유기현(7천906주), 가수 케이윌(김형수·7천335주), 배우 이현우(2천445주), 가수 손나은(1천630주), 가수 소유(강지현·815주), 배우 김소현(815주)·오민석(815주)·김사희(김영숙·815주)도 유상증자에 참여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