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생민 팟캐스트 방송 시작
김생민 소속사 "공식 방송 복귀 아냐"
김생민/사진=한경DB

김생민/사진=한경DB

'미투'로 모든 활동을 중단했던 김생민이 팟캐스트 방송을 시작했다.

김생민은 지난 14일 팟캐스트 '영화 들려주는 김생민이다'를 통해 방송 활동을 시작했다. 김생민은 방송에서 "요즘 저희 동네에서는 '돌생민'이라고 한다"며 "돌아온 김생민이다. 잘 지내고 계시죠? 어디서 저와 함께 이 방송을 들으시든 간에 행복하시고 보고 싶다"고 인사를 건넸다.

김생민은 또 방송 소개글을 통해 "많은 분들의 인생작으로 손 꼽히는 영화 명작을 오랜 시간 영화를 소개했던 마음으로 준비했다"며 "영화가 주는 감동으로 잠시나마 단비처럼 촉촉한 시간이 되길 바라본다"고 전했다.

김생민은 2017년 팟캐스트 방송 '김생민의 영수증'을 통해 데뷔 25년 만에 최고 전성기를 맞았다. 하지만 2018년 4월 '미투'(Me too, 나도 당했다) 열풍이 불면서 10여년 전 여성 스태프 2명을 성추행한 사실이 알려졌다.

당시 김생민은 모든 사실을 시인하고, 사과와 함께 10여 개의 프로그램에서 모두 하차했다.

김생민의 팟캐스트 방송에 소속사 SM C&C 측은 "공식적인 방송 복귀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며 "다만 팟캐스트를 오픈하게 된 만큼, 처음 일을 시작했을 때의 초심을 담아 조심스럽게 콘텐츠를 만들어 보려 한다. 영화를 사랑하고 오랜 시간 관련 일에 종사했던 한 개인의 지극히 사적인 활동으로 받아들여 주신다면 감사하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김생민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방송인 김생민의 소속사 SM C&C 입니다.

언론을 통해 보도된 김생민의 팟캐스트 ‘영화 들려주는 김생민 입니다’ 관련 안내 드립니다.

현재 김생민이 운영중인 팟캐스트는 공식적인 방송 복귀를 의미하는 것은 아닙니다. 다만 팟캐스트를 오픈하게 된 만큼, 처음 일을 시작했을 때의 초심을 담아 조심스럽게 콘텐츠를 만들어 보려 합니다. 이는 영화를 사랑하고 오랜 시간 관련 일에 종사했던 한 개인의 지극히 사적인 활동으로 받아들여 주신다면 감사하겠습니다.

아껴주셨던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렸던 점에 대해서는 늘 죄송한 마음을 안고 생활하고 있습니다.

죄송합니다. 그리고 감사합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