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D·정밀·유통 등 입주 샌드위치 패널 공장서 화재
 경기도 안양시 한 공장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사진=연합뉴스

경기도 안양시 한 공장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사진=연합뉴스

8일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호계동의 공장 건물서 오전 7시 45분께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다.

불이 난 공장 건물은 샌드위치 패널로 된 면적 1500여㎡ 규모로, LED·정밀·유통 등 5개 업체가 입점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신고 접수 5분여 만에 현장에 도착, 진화 작업에 착수했다.

이어 오전 8시 2분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1단계를 발령했으며, 40여분 만에 오전 8시 24분 큰 불길을 잡아 대응단계를 해제했다.

현재까지 확인된 인명피해는 없다.

소방당국은 진화작업을 완전히 마치는 대로 화재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