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인 인형뽑기방 지폐교환기 파손하고 금품 훔친 10대들

무인 인형뽑기방 지폐 교환기를 파손하고 기기 안에 있던 금품을 훔쳐 달아난 10대 3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A(15)군을 구속하고 B(15)군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군 등은 이달 14일 오전 11시 10분께 인천시 계양구 한 무인 인형뽑기방에서 노루발 못뽑이를 이용해 지폐 교환기를 파손하고 안에 있던 현금 62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경찰은 인형뽑기방 업주의 신고를 받고 현장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해 당일 오후 이들을 계양구 한 모텔에서 검거했다.

A군 등은 경찰에서 "생활비를 마련하려고 돈을 훔쳤다"고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A군 등은 무인 인형뽑기방이 감시가 덜하다는 점을 노리고 범행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