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경, 여름철 이용객 증가 유·도선 대상 기동점검

해양경찰청은 해양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여름철 이용객이 많이 증가하는 유선·도선을 대상으로 기동 점검을 벌인다고 14일 밝혔다.

해경청은 지방자치단체, 선박검사기관 등 민ㆍ관 선박 전문가 245명으로 기동점검단을 구성해 다음 달 31일까지 점검을 벌일 계획이다.

기동점검단은 전국 유·도선 운항 현장을 찾아 봄철 안전점검 지적사항 개선 여부, 인명구조 장비 보유·관리 상태 등을 점검한다.

또 승객 안내방송 여부, 안전 매뉴얼 비치 상태, 승객질서 유지방식, 차량 고박상태 등을 확인할 예정이다.

해경청은 여름철에 유·도선 이용객이 급증한다는 점을 고려해 기동 점검에 나섰다.

2016∼2018년 최근 3년간 6∼8월 유·도선 이용객은 424만명으로 3년간 전체 이용객 1천421만명의 30%를 차지했다.

여름철 발생한 유·도선 사고는 17건으로 3년간 전체 사고 건수 66건의 26%에 해당한다.

해경청 관계자는 "승객들도 해양안전 문화 정착을 위해 선내 안전규칙을 철저히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해경은 올해 4∼5월 유·도선 175척에 대해 합동 점검을 벌여 인명구조 장비 등 총 147건의 개선 요구를 했다.

또 승객 신분 미확인 등 위법 행위 10건을 적발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