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선관위, 조합장 선거 때 '돈 봉투 살포' 제보 조사

경북 상주의 한 농협 조합장이 조합장선거 때 돈 봉투를 돌렸다는 의혹이 제기돼 상주시선거관리위원회가 조사에 나섰다.

12일 상주시선관위 등에 따르면 지난 3월 13일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를 며칠 앞두고 A 농협조합장이 식당에서 조합원과 이사 등 5명에게 식사와 현금 50만원씩을 제공했다는 제보가 접수됐다.

제보자들은 "김천 직지사 인근 식당에서 식사한 뒤 각각 50만원이 든 돈 봉투를 받았다"고 했다.

그러나 A 조합장은 "식사와 금품을 제공한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상주시선관위는 해당 조합원들을 불러 사실관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