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이마트 손잡고 농·특산물 판로 확대

경북도는 12일 서울 이마트 본사에서 이철우 도지사와 이갑수 이마트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농·특산물 판로 확대와 농업인 소득향상에 협력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했다.

도와 이마트는 경북 농·특산물 판로 확대와 마케팅 활성화, 입점 우수농가와 상품 발굴, 경북 농산물 공동브랜드 판로 지원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도는 지역 우수농가와 농·특산물 정보를 이마트에 제공하고 필요하면 예산도 지원한다.

이마트는 경북 농·특산물에 대한 소비자 신뢰 확보에 협조하고 전국 120여개 점포에 보다 많은 지역 농·특산물이 판매되도록 돕는다.

도와 이마트는 2015년 이마트 경산, 구미, 대구 월배점에 농·특산물 안테나숍을 개설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협약은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농업인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지역의 우수 농산물이 더 많이 입점하고 판매되도록 이마트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