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녹조 전담반 구성…"신속 대응·협력체계 구축"

한국수자원공사는 여름철 수질 이상과 녹조 발생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관련 부서가 모두 참여하는 '전사 수질·녹조 전담반'을 구성,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대전 본사를 중심으로 한강, 금영섬(금강·영산강·섬진강), 낙동강 권역 현장 사업장 관계자와 외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전담반은 환경부를 비롯한 수질·녹조 관련 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또 앞으로 수질 및 녹조 변화를 모니터링하고 전국 사업장별 취수원부터 정수장까지 수질 정보를 공유할 방침이다.

녹조 발생은 물론 긴급 상황이 발생하면 관계기관이 합동으로 신속하게 대응한다.

이학수 공사 사장은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높은 기온과 적은 강수량이 예상돼 녹조 발생 가능성이 높아질 전망"이라며 "물관리 이슈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깨끗한 물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