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월드컵 결승 응원할게요”

13일 대구 북구 신암초등학교 학생들이 한국 축구대표팀의 ‘U-20 월드컵’ 결승 진출을 축하하고 우승을 기원하는 손편지를 들고 있다. U-20 대표팀의 정정용 감독과 고재현·김세윤 선수가 이 학교 출신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