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개발공사, 창립기념일 맞아 '청렴 실천' 다짐

전남개발공사는 도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공공기관이 될 것을 결의하는 '청렴실천 다짐대회'를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다짐대회는 공사 모든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간부급 직원 24명의 청렴실천 퍼포먼스(사진)로 진행됐다.

공사직원들은 금품·향응 수수금지, 부정청탁 금지, 투명한 예산집행, 부당업무지시·폭언·갑질 근절, 공정한 직무수행 등 9개 항목을 준수할 것을 다짐했다.

김철신 공사 사장은 "청렴하고 공정한 문화를 구축하는 것은 공기업으로서 당연한 원칙"이라며 "기본을 충실히 지켜 도민에게 신뢰받는 공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전남개발공사는 이날 창립 제15주년 기념행사와 함께 '사랑을 담는 열린 공기업'을 목표로 한 비전 선포식도 열었다.

2004년 전라남도가 설립한 전남개발공사는 남악신도시·빛가람혁신도시·여수해양관광단지 개발사업 등을 시행했다.

올해 하반기부터는 여수 죽림지구 택지개발사업을 추진한다.

무안=임동률 기자 exi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